메뉴 건너뛰기

본문시작

조회 수 44 추천 수 0 댓글 0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
201812월 마지막 주일을 맞아 지난 한 해를 돌아보았습니다.

지난 한 해를 하나의 노래로 표현하자면 내게로부터 눈을 들어 주를 보기 시작할 때라고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.

이것은 마치 이스라엘 백성들이 하나님의 말씀만을 믿고 광야에서 가나안 땅에 들어간 때와 같고,

주님의 말씀을 믿고 제자들이 모여 기도하였더니 하늘로부터 임하신 성령님에 의해 신약교회가 시작한 때와 같다는 생각이 들었기 때문입니다.

그 과정을 살펴보면 크게 3단계로 나누어 볼 수 있습니다.


첫 단계는 2월에 뜻하지 않게 있었던 2예배실 리모델링입니다.

한 대기업의 후원으로 인해 2층에 아이들을 위한 미디어도서관 리모델링이 이루어졌습니다.

이로 인해 2층 예배실에 컴퓨텅방과 게임방이 생겨서 아이들이 매우 좋아했지만

제가 정말 좋았던 것은 중보기도실이 생겼다는 것입니다.

이 때 생긴 중보기도실은 우리의 시선을 하늘로 향하게하여 수많은 기도응답을 경험하게 하였고

지금은 전체 교인의 50%가 넘는 42명의 중보기도자들이 일주일에 한 시간씩 나와서

주님이 우리 교회에게 주신 천국열쇠를 사용하고 있습니다.


두 번째는 비전29’의 시작입니다.

‘VIP 29명의 영혼구원을 통해 사도행전 29장을 써 가자는 비전29 역시도 정말 뜻하지 않았던 일이었습니다.

제가 주님의 인도하심에 따라 어스틴 늘푸른교회를 방문하고 돌아와서 시작된 비전29

우리 소망교회가 지금까지 광야에서의 훈련을 잘 이겨냈기에 주신 선물이라 생각됩니다.

이제는 광야가 아닌 약속의 땅 가나안을 취할 수 있고, 복음을 땅 끝까지 전할 수 있는 것은

우리의 시선을 땅이 아닌 하늘로 향하게 해 주신 주님의 은혜임을 함께 고백하고 감사했습니다.

그런데 이 비전29가 우리 소망교회만을 위한 것이 아니라

주님이 기뻐하시는 교회를 갈망하는 작은교회들에게 힘과 용기를 주시기 위한 것이며,

나아가 비전60, 비전300만으로 연결되어 있다는 것을 깨닫게 하셔서 더욱 감사하였습니다.

 

세 번째는 ‘VIP초청 성탄잔치와 그로 인한 열매입니다.

어느 목자의 표현에 의하면 이번 성탄잔치는 역대급 중에 역대급~”이라고 할 만큼 모든 면에서 훌륭하였습니다.

어린아이에서부터 청장년에 이르기까지 정성을 다해 준비한 성탄공연은

보는 이들로 하여금 웃음과 눈물을 짓게 하는 재미와 감동이 넘쳤습니다.

그 가운데 우리가 전혀 예상하지 않은 55명의 VIP(어른 40, 어린이 15)를 보내 주신 것은

마치 주님께서 구원 받는 사람의 수를 더하셨다’(2:47)는 말씀대로 된 것 같아서 너무 감사했습니다.

모두가 역시 우리 주님이시다~”를 하였던, 주님이 주관하신 성탄잔치였습니다.

 

구원과 부흥은 하나님의 때에’, ‘하나님의 방법으로이루어지는데,

이를 다른 말로 하면 생각하지 않았던 때에’, ‘예상을 뛰어 넘는 방법으로라는 뜻입니다.

그런데 이것이 우리 소망교회에 2018년도에 임하신 것 같아서 너무 감사합니다.

2017년 송년 칼럼에서는 은혜로 시작해서 은혜로 마감되는 해라고 했는데,

2018년은 뜻하지 않은 때에, 뜻하지 않은 일들이라고 해야 할 것 같습니다.

그래서 2019년도가 더욱 기대가 됩니다. 지난 한 해 동안 함께 기도하며 섬겨 주신 목자목녀님들과 성도님들께 감사드립니다.

사랑하며 축복합니다. 하늘 복 많이 받으세요~

- 박목사 -

?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99 ‘사역 신청이 많을수록 신약교회는 더 회복됩니다’ 박태진목사 2019.01.15 30
98 ‘2019년은 성경통독과 말씀묵상으로 출발합니다.’ 박태진목사 2019.01.08 32
» 2018년 - "뜻하지 않은 때에, 뜻하지 않은 일들이..." 박태진목사 2018.12.31 44
96 ‘마굿간 기도회’를 통한 큰 은혜가 있었습니다.’ 박태진목사 2018.12.26 38
95 ‘마굿간 기도회’가 열립니다. 1 박태진목사 2018.12.19 19
94 정성이 가득한’ 성탄잔치가 되려면 1 박태진목사 2018.12.13 31
93 “VIP 초청 성탄잔치는 이렇게 준비합시다” 2 박태진목사 2018.12.06 59
92 “누가 인천 부천에 있는 300만 VIP의 영혼을 책임질 것인가?” 2 박태진목사 2018.11.29 52
91 2018년도 가장 큰 감사는 무엇입니까? 1 박태진목사 2018.11.22 25
90 “2018년 한 해를 잘 마무리 하려면..” 1 박태진목사 2018.11.16 48
89 “제 82차 목회자 컨퍼런스를 다녀왔습니다” 1 박태진목사 2018.11.09 42
88 “주일 식사 섬김은 어떻게 하는 건가요?” 2 박태진목사 2018.11.04 45
87 기독교인이 된 것이 부끄럽습니까? 2 박태진목사 2018.10.26 79
86 “군인에게 있어 가장 중요한 것은 ‘군인정신’입니다.” 2 박태진목사 2018.10.18 55
85 “전도는 강요가 아니라 감동을 주기까지의 섬김입니다.” 4 박태진목사 2018.10.12 89
84 “예수님의 이름을 드러내어 자랑하는 것이 쉬워지려면?” 2 박태진목사 2018.10.05 73
83 “예수님의 이름을 드러내어 자랑 합시다” 2 박태진목사 2018.09.27 67
82 비전 29 사명 선언문 2 박태진목사 2018.09.20 54
81 “비전29 선포식은 우리의 소리를 주님께 들려드리는 날입니다” 2 박태진목사 2018.09.13 79
80 목자목녀들의 모임을 소개합니다. 2 박태진목사 2018.09.07 69
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
/ 5
서버에 요청 중입니다.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...